대곶면 행정복지센터 임시청사 개청

박현태 기자 | 입력 : 2021/06/17 [14:36]

 

김포시 대곶면 행정복지센터가 지난 14일부터 임시청사(대곶면 율생중앙로 58)로자리를 옮겨서 면 행정업무를 개시하고, 이튿날인 15일 개청식을 열어 새로운 행정서비스의 시작을 알렸다.

 

이날 개청식은 정하영 시장을 비롯하여 신명순 김포시의회 의장, 박상혁 국회의원,김철환 도의원, 지역 단체장 등 주민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, 코로나19로 인해 현판 제막식 등 최소한의 의식으로만 치러졌다.

 

정하영 시장은 축사를 통해 “대곶면 행정복지센터 임시청사 개청을 진심으로축하한다”라고전하며, “한시적으로 사용하는 임시청사지만 주민들이 행정업무를보는 데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힘쓸 것.”이라고 말했다.

 

이어, “앞으로 건립될 대곶문화복지센터가 문화, 보건, 복지 등이 한데 어우러진복합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.”라고 포부를 밝혔다.

 

대곶면 행정복지센터 임시청사는 대곶문화복지센터 준공시까지 약 2년간 운영될 예정이며, 행정복지센터 및 보건지소, 예비군면대, 단체사무실로 이루어져 있다.

 

기존 대곶면 청사는 건물의 노후화로 인해 지난 2019년 청사 신축이 결정되었으며, 기존 청사를 철거 후 동 부지에 건립될 예정이다.

 

오는 7월 중 착공 예정인 대곶문화복지센터는 총 사업비 약 174억 원으로 그중 49억 원은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주관 생활SOC복합화사업 공모에 선정되어국비로 지원받는다.

 

또한, 기존의 행정복지센터 업무뿐만 아니라 다양한 문화‧복지 기능을 갖춘 지하 2층, 지상 3층 규모로 지어질 예정이며, 오는 2023년 상반기 내 준공을 목표로 진행되고 있다.
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 목
내 용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