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포시새마을부녀회, 이웃돕기 여름김치 담가주기 행사 가져

장경진 기자 | 입력 : 2020/06/29 [13:52]

 

 

김포시새마을부녀회(회장 김미경)는 지난 24일 김포시새마을회관(월곶면)에서 어려운 이웃을 위한 ‘여름김치 담가주기 행사’를 가졌다.

 

이날 행사에는 새마을부녀회 및 지도자 60여 명이 참여해 약 1,600kg의 열무김치를 담갔으며, 김치재료로 쓰인 알타리 무는 이날을 위해 새마을회가 대곶면 약암리 일대 텃밭에서 직접 키워온 것으로 사용됐다.

 

김미경 부녀회장은 “이맘때면지난해에 담근 김장김치가 다 떨어져 새로 김치를담가야 하는데 거동이 불편하신 분들은 그러기가 쉽지 않다. 오늘 비가 많이 와서 힘들었지만 그래도 많은 양의 김치를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할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”고 말했다.

 

정일성 김포시새마을회장은 “코로나19의 장기화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행사에 적극참여해 준 새마을 회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”며 “회원들이 정성껏 담근시원한 여름 김치가 어려운 이웃들의 힘찬 여름나기에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”고 말했다.

 

이날 담근 김치는 김포시 관내에 거주하는 홀몸어르신, 북한이탈주민, 차상위 계층가구 등 500여 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.
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 목
내 용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